각자의 자리에서

삶의 무늬를 채워 온 두 사람이

앞으로의 시간을 같이 물들여 가려 합니다.

서로에게 예쁘고 사랑스러운 무늬가 되어

하나 된 삶을 채워 가겠습니다. 

그 떨리는 시작에 따뜻한 격려와 축복으로

함께해 주십시오.


남호 그리고 예은 올림

김길영・이금숙의  아들  남 호

최인규・박신영의      딸  예 은

2023년 2월 25일 토요일 오전 11시 30분

국방컨벤션 1층, 에메랄드홀

GALLERY
사진을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.

오시는 길

지하철

 6호선 삼각지역 13번 출구

4호선 삼각지역 1번 출구

6호선 녹사평역 4번 출구


버   스
100, 150, 152, 500, 501, 502



연락하기

신랑   김남호

신부   최예은

신랑 父   김길영

신부 父   최인규